이번에 리뷰 할 제품은 삼성의 블루투스 이어폰인 기어 서클입니다.ㅎㅎ

블루투스 이어폰은 유용한 제품입니다.

이어폰의 줄이 없기 때문에 몸 움직임에 방해가 적고, 장애물이 없는 곳에서는 10m정도 거리를 유지해도 소리를 들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하지만 배터리로 인해 장시간 재생(제가 쓰던 제품이 2~3시간이 최대여서 이런 생각을 가지고 있었는데 요새 제품들은 장시간 사용이 가능 했습니다.)이 불가능하고 음질에 한계가 있다는 단점도 있습니다.

기어 서클에 간단한 리뷰를 시작해보겠습니다.


제품구성

 

(박스 사진 및 제품 사진입니다.)

제품 구성에는 기어서클, 넥밴드(S/M/L), 제품 설명서, 충전기(5핀), 고무이어캡(S/M/L)이 들어 있습니다.

가격 : 106,000 (삼성전자 스토어)


기본 스펙 및 기능

 - 블루투스 3.0

 - 배터리 180mAh (통화시간 11시간, 음악재생 9시간, 대기시간 300시간)

 - Codec : apt-X, Samsung HD Codec9 

 - 색상 : 화이트, 블랙, 블루블랙, 핑크

 - 음악 재생 및 통화 수신

 - 메세지 및 메신저 내용, 부재중 전화, 알림, 스케줄등 음성 알림 TTS기능


장점

 - 갤럭시 개통의 스마트폰을 쓴다면 앱을 통해 여러가지 기능들을 사용 하실 수 있습니다. 

(아이폰 및 타 기기와 열결하여 사용은 할 수 있지만 기능은 매우 제한적입니다.)

 - 넥밴드가 있어 운동을 하거나 이동할때 목에 고정을 할 수 있습니다.

 

단점

 - 블루투스를 이용하다보니 일반 이어폰을 쓸때보다 스마트폰의 배터리가 빨리 줄어듭니다.

 - 갤럭시 계열의 스마트폰은 앱을 통해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지만 다른 기기들은 매우 제한적입니다.

 - 배터리가 없으면 제 기능을 못합니다.

 - 통화를 할때 마이크가 수신감도가 떨어져서 상대방이 목소리를 잘 듣지 못하는 경우가 생깁니다.


결론

 블루투스 이어폰은 옛날에 쓴 제품은 몸무게는 기어 서클보다는 적지만, 3시간 정도 재생을 하면 배터리가 없다고 그래서 항상 집에 갈때 쯤에는 배터리가 없다고 삑삑 거렸습니다.

하지만 기어 서클도 그렇고 엘지쪽 제품들은 몸통을 조금 늘렸지만 재생시간등 배터리 타임을 비약적으로 늘려서 참 제품을 보자마자 괜찮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특히 운동을 할때 넥밴드를 통해 고정을 해주기 때문에 일반 이어폰이나 다른 블루투스 이어폰보다 활용도가 높다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인터넷에 최저가로 6~7만원 정도에 파는 것을 봤을때 운동을 좋아하시고 갤럭시 제품군을 사용하시는 분이면 정말 좋은 선택인거 같습니다.

+ Recent posts